한국일보

美 의회 대표단,
오늘부터 대만 방문...
미중 긴장 고조 전망

미국 의회 대표단 5명이 14일(현지시간) 대만에 도착했다. 낸시 펠로시 미 하원의장의 대만행으로 미·중 간 갈등이 그 어느 때보다 높아진 상황에서 의회 대표단도 대만을 방문하면서 양국 간 군사 긴장은 더욱 고조될 전망이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민주당 소속 에드 마키 상원의원, 존 가라멘디·앨런 로언솔·돈 바이어 하원의원과 공화당 소속 아우무아 콜먼 라데와겐 하원의원은 이날 오후 7시쯤 대만 타이베이 쑹산 공항에 도착했다. 대표단은 1박2일 일정으로 대만에 머물며 현지 고위 지도자들과 △미국·대만 관계 △지역 안보 △무역·투자 ..

/Liveissue

섹션

꼼꼼히 읽은
뉴스

이용자들이 처음부터 끝까지, 오랜
시간 꼼꼼히 읽은 뉴스를 추천합니다.
하루 두 번 업데이트 됩니다.

지금 뜨고 있는
뉴스

현재 실시간 관심도가 높은 이슈
해당하는 한국일보 뉴스를 추천합니다.

관심 있을 만한
뉴스

이용자가 바로 전에 읽은 뉴스를 기반
으로 관심사를 AI가 분석해 관련 뉴스
를 추천
합니다

스토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