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알림

극락도 락이다? EDM공연 한다는 요즘 불교 근황 [영상]

입력
2024.05.14 18:00
0 0

[휙] 요즘 불교

편집자주

뉴스는 끊임없이 쏟아지고, 이슈는 시시각각 변합니다. '휙'은 최신 이슈를 알기 쉽게 해석하고 유쾌하게 풍자하는 한국일보 기획영상부의 데일리 숏폼 콘텐츠입니다. 하루 1분, '휙'의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보세요.

불교가 '힙'해졌다. 종교적 권위를 허무는 파격 시도와 불교 특유의 포용적 교리가 젊은 층의 호응을 얻으면서 불교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부처님오신날을 사흘 앞둔 12일 열린 연등 행사에서는 '뉴진 스님'으로 활동 중인 개그맨 윤성호의 디제잉 공연에 수천 명의 시민들이 모여 호응하기도 했다. 지난달 열린 서울국제불교박람회엔 역대 최다 방문객이 몰렸다. 관람객의 80%가 10대 후반부터 30대까지 젊은 층이었다. 한국인 중 불교 신자 비율은 17%에 불과하지만 지난해 실시한 종교 호감도 조사에서는 52.5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한소범 기자
권준오 PD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