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이재명 "尹, 국민 인내심 시험 말라"...'채상병 특검법' 수용 압박
알림

이재명 "尹, 국민 인내심 시험 말라"...'채상병 특검법' 수용 압박

입력
2024.05.20 11:00
수정
2024.05.20 11:00
0 0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뉴시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뉴시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윤석열 대통령의 '채상병 특별검사법' 수용을 압박하며 "국민의 인내심을 또다시 시험하는 일이 없어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 대표는 20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윤 대통령께서 초선 당선자들을 만나서 '대통령 거부권을 협상 카드로 써라'고 했다는 보도가 있다"며 "이 말은 야당과의 전면전을 부추긴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총선 민심을 받들겠다고 하더니 왜 계속 국민 뜻 거부하면서 반대로 가는지 납득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이어 "특검법을 즉각 공포하고 국정기조를 전면 전환하기를 바란다"며 "민심을 거역하는 권력남용은 반드시 국민들의 준엄한 심판을 받은 것을 기억하라"고 경고했다. 윤 대통령은 21일 국무회의에서 거부권을 행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민생회복지원금을 포함한 적극적 재정정책도 주문했다. 이 대표는 "지역화폐로 소득을 지원해주면 골목경제,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효과가 복합적으로 발생한다"며 "지원금을 즉각 수용해달라"고 촉구했다. 더불어 "경제 흐름이 앞으로 계속 나빠질 수밖에 없다면 허리가 부러지더라도 아끼는 게 맞지만 지금은 일시적 상황이고 더 빨리 회복되도록 정책을 구사하는 게 정부가 할 일"이라며 "복합적으로 스마트한 사고를 해달라"고 주문했다.

김정현 기자
박선윤 인턴 기자

관련 이슈태그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