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미상’ 수상한 한국문화의 저력, 축제에서 만난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에미상’ 수상한 한국문화의 저력, 축제에서 만난다

입력
2022.09.15 16:05
0 0

- 9. 30.~10. 8. 광화문과 잠실종합운동장 일원에서 ‘2022 한국문화축제’ 개최
- 엔시티 드림 등 케이팝 가수 공연, 미국 ‘빌보드’ 협력 시상식 마련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과 함께 30일부터 10월 8일까지 광화문광장과 잠실종합운동장 일원 등에서 ‘2022 한국문화축제’를 개최한다. 윤석열 정부의 국정과제에 맞춰, ‘에미상’을 수상한 한류 콘텐츠의 저력을 널리 선보이고 세계인들의 마음을 다시 한번 사로잡는다.

이번 축제에서는 ‘인투 더-케이(INTO THE-K)’라는 표어 아래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한국 드라마와 케이팝과 인디, 힙합 등 다양한 음악 공연을 비롯해 한류 연관 산업도 만날 수 있다.

30일 저녁 7시,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전야제가 열린다. ‘한국문화, 궁에서 미래를 꽃피우다’를 주제로 한국 고유의 수묵 크로키 공연, 한국 클래식 연주 등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찬란한 한국문화를 선보일 예정이다.

10월 1일 광화문광장에서 열리는 개막제에서는 ‘대장금’과 ‘이태원 클라쓰’, ‘옷소매 붉은 끝동’, ‘나의 해방일지’ 등 한류 열풍을 주도한 드라마를 주제로 갈라쇼를 진행한다. 가수 규현과 김나영, 폴킴 등이 대표적인 드라마 삽입곡으로 공연을 선사한다.

케이팝 무대도 팬들과 만난다. 10월 7일,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리는 ‘더케이 콘서트’에는 엔시티 드림부터 스테이씨, 엑스지, 블랭키 등 인기 케이팝 가수들이 총출동한다.

미국의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와 협력해 ‘더케이-빌보드 어워드’를 공동으로 개최한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전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며 ‘빌보드 차트’에 오른 케이팝 가수들의 성과를 조명한다. 또한 한류 팬들이 소통하고 교류할 수 있는 장과 함께 재즈 등 다양한 음악을 소개하는 ‘더케이 스테이지’도 광화문광장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이어진다.

범부처, 유관 기관도 동참한다. 한국관광공사, 한국콘텐츠진흥원, 세종학당재단,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등 문체부 산하기관 외에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식진흥원, 중소기업유통센터 등이 참여해 농식품과 한식, 미용, 패션 등 한류 연관 산업을 함께 홍보한다.

축제 마지막 날인 10월 8일에는 한국문화를 총망라한 ‘더케이 행진(퍼레이드)’이 종로5가에서 출발해 광화문광장까지 이어진다. 시민들은 물론 전 세계 한류 팬들에게 한류 행성 ‘더-케이(THE K)’를 탐험하며 발견한 한국문화로 하나 되는 뜻깊은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다. 축제는 한국문화축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한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